ING생명 FC 130명, 금융교육 통해 재능기부
ING생명 FC 130명, 금융교육 통해 재능기부
  • 박소현 기자
  • 승인 2018.07.05 0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ING생명
사진제공=ING생명

ING생명(대표이사 사장 정문국)은 전국 초∙중∙고 학생 4500명을 대상으로 'ING생명 오렌지 금융교실'을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ING생명 오렌지 금융교실'은 현장 금융전문가인 ING생명 FC(재정 컨설턴트)의 재능기부 방식으로 진행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지역사회 아동과 청소년에게 금융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건전한 생활습관을 갖도록 돕기 위해 마련됐으며, 금융감독원이 시행하는 1사1교 금융교육과 연계해 운영한다.

3년차를 맞이하는 이 프로그램의 수혜학생은 1만 5500명에 이른다. ING생명 FC 130여명이 참여하는 올해 금융교실은 지난 6월부터 시작돼 전국 55개 학교에서 150회에 걸쳐 진행되고 있다. FC들은 전국의 초·중·고등학교를 직접 찾아가 용돈관리, 지역경제, 진로탐색 등 실생활과 밀접한 금융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한편 ING생명은 지난 4월 출범한 공익법인 오렌지희망재단을 통해 아동 및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저소득층 어린이들의 재능 계발을 위한 ‘오렌지 재능클래스’, ‘오렌지 장학프로그램’을 비롯해 ING생명 임직원이 직접 노후 아동시설을 개·보수하는 ‘오렌지 희망하우스’ 등을 연중 정기적으로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