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조직개편 시행 “고객 눈높이에 맞춰 서비스 혁신”
SK텔레콤, 조직개편 시행 “고객 눈높이에 맞춰 서비스 혁신”
  • 정지수 기자
  • 승인 2018.09.09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SK텔레콤 박정호 사장, 박진효 ICT기술원장, 김윤 AI센터장.(사진제공=SKT)
왼쪽부터 SK텔레콤 박정호 사장, 박진효 ICT기술원장, 김윤 AI센터장.(사진제공=SKT)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이 고객 눈높이에 맞춰 서비스를 혁신하고, 핵심 기술 확보 및 공유 · 협업을 강화하기 위한 조직 개편을 오는 10일자로 시행한다.

우선 SK텔레콤은 ‘서비스위원회’를 신설한다. 위원장인 박정호 사장을 비롯 주요 임원 및 11번가 · SK플래닛 대표 등이 참여한다.

서비스위원회는 이동통신 혁신을 가속화함은 물론, ICT관계사 서비스 혁신을 촉진하는 역할을 한다. 이를 위해 고객 인사이트 발굴, 서비스 품질 기준 정립, 관계사 경쟁력 제고, 내 · 외부 협업 등을 추진한다.

아울러 SK텔레콤은 AI, 5G, 데이터 등 미래 기술을 선제적으로 확보하고, SK ICT관계사의 상호 기술 협력을 도모하기 위해 ‘기술위원회’를 신설한다. 위원장인 박진효 ICT기술원장과 인프라 · R&D관련 임원들이 참여한다.

SK텔레콤은 서비스플랫폼사업부와 AI리서치센터를 ‘AI센터’로 통합한다. AI기술과 사업을 긴밀히 연계하기 위함이다. AI센터는 김윤 AI리서치센터장이 맡는다. 이상호 서비스플랫폼사업부장은 11번가 대표로 이동했다.

또, SK텔레콤은 ICT기술원에 ‘Security기술원’과 ‘New Mobility TF’를 신설하고, ICT 기반 융복합 보안 기술 및 자율주행 · 드론 등 모빌리티 기술 R&D를 강화하기로 했다.

이번 조직 개편은 급변하는 ICT 산업 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시행됐다. 이를 통해 고객 서비스 혁신과 핵심 기술 확보에 집중하고, 4차산업혁명을 선도하는 대한민국 대표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