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모임 자금 관리 최적화 ‘모임통장 서비스’ 출시
카카오뱅크, 모임 자금 관리 최적화 ‘모임통장 서비스’ 출시
  • 문정원 기자
  • 승인 2018.12.03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톡으로 모임멤버 초대, 회비 납부 안내, 회비입금도 간편하게
모임통장 잔액과 거래내역을 실시간으로 모임멤버들과 공유
3일 오전 카카오뱅크 서울오피스에서 열린 '카카오뱅크 모임통장 서비스' 출시 기자간담회에서 모임통장TF장 이병수 매니저와 디자인총괄 길은정 매니저(왼쪽부터)가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3일 오전 카카오뱅크 서울오피스에서 열린 '카카오뱅크 모임통장 서비스' 출시 기자간담회에서 모임통장TF장 이병수 매니저와 디자인총괄 길은정 매니저(왼쪽부터)가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한국카카오은행(이하 카카오뱅크, 대표이사 이용우·윤호영)는 3일 카카오톡의 ‘초대’와 ‘공유’ 기능을 활용해, 동아리, 동호회 등과 같은 모임의 회비를 편리하고 투명하게 관리할 수 있는 모임통장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모임통장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선 모임주가 본인이 현재 사용하고 있는 카카오뱅크 계좌를 모임통장으로 전환하거나, 새 계좌를 개설해 모임통장으로 이용할 수 있다.

모임통장 개설 후, 모임주는 해당 모임의 단체 대화방(카톡방)에 초대장을 보내 모임 구성원들을 모임멤버로 초대할 수 있다. 카톡방에서 한 번에 초대할 수 있는 최대 인원은 50명이며, 모임멤버가 50명을 초과할 경우 나눠서 초대하면 된다. 모임통장 1계좌 당 참여 가능한 모임멤버는 최대 100명이다.

초대를 받은 모임멤버는 카카오뱅크 계좌가 없어도 초대 수락과 인증 절차를 거쳐, 카카오뱅크 회원으로 가입만 하면 모임통장 회비 이용 내역을 모임통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모임멤버는 만 14세 이상부터 가능하다.

카카오뱅크 모임통장 서비스는 모임주가 회비 관리를 보다 쉽게 할 수 있는 다양한 기능을 담고 있다. 모임주는 카카오톡으로 모임멤버들에게 카카오 프렌즈 캐릭터를 활용한 메시지 카드를 보내 모임 회비 납부를 요청하고, 회비 납부 내역 조회를 통해 모임멤버들의 회비 납부 여부도 확인할 수 있다.

모임 회비 관리의 투명성 확대 효과도 예상된다. 모임통장의 거래 내역은 모임주가 본인 개인계좌를 모임통장으로 전환한 시점부터 모임멤버들이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기 때문이다.

카카오뱅크의 모임통장 서비스는 공유의 가치로 투명성을 높임과 동시에, 보안에도 신경 썼다. 안심하고 금융거래를 할 수 있도록, 모임멤버에게는 모임통장의 실계좌번호가 아닌 안심가상계좌번호가 노출되고, 거래명 일부도 별표로 처리되는 기능도 더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기존 출시된 모임통장의 큰 불편함 중 하나였던 모임멤버 초대와 회비 납부 요청 등의 소통 기능을 획기적으로 개선했다”며 “회비 관리의 투명성과 함께 보안까지 강화한 서비스”라고 말했다.

카카오뱅크는 모임통장으로 전환된 계좌에 대해서는 전환 전 해당 계좌와 연동되어 사용하던 기존 카카오프렌즈 체크카드를 계속 사용할 수 있고, 캐시백 혜택도 동일하게 적용된다. 대출계좌, 휴면계좌, 거래중지계좌, 사고계좌는 모임통장으로 전환할 수 없다.

카카오뱅크 모임통장 서비스는 3일부터 카카오뱅크 애플리케이션 업데이트 후 이용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