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pany Analysis] 해외에서 더 유명한 디자이너 브랜드 '아브라함케이한글' / ABRAHAM K, a more famous designer brand overseas
[Company Analysis] 해외에서 더 유명한 디자이너 브랜드 '아브라함케이한글' / ABRAHAM K, a more famous designer brand overseas
  • 박가희 기자
  • 승인 2019.03.28 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럽, 미국 등 패션 선진국 16개국 진출, 중국 패션업계 '아시아 대표 브랜드'로 주목

[편집자주]참신한 아이디어로 탄생한 중소기업 우수상품에 주어지는 SBA 서울유통센터의 '서울어워드 우수상품'이 주목받고 있다. '서울어워드' 선정상품은 대한민국의 수도 '서울'이 인정한 우수상품이라는 인식이 확산되면서 국내외 유통 바이어는 물론 소비자들에게 높은 신뢰를 얻게 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중소기업 제품'이라는 꼬리표 때문에 겪게 되는 상품의 공신력 문제를 '서울어워드 우수상품'이 해결해 주면서 성장 가능성이 높은 중소기업들이 도중에 실패하지 않고 창업성공의 결실을 맺게 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에 디지털 경제신문 '비즈니스리포트'는 서울산업진흥원(SBA) 서울유통센터의 '서울어워드' 우수상품을 탄생시킨 우수기업을 선정, 이 기업들의 창업성공스토리를 기획특집기사로 연재한다.

 

사진제공=아브라함케이한글
사진제공=아브라함케이한글

(주)아브라함케이한글(ABRAHAM K, 대표 권한글)은 패션 선진국 프랑스와 이태리 등 유럽에서 더 유명한 한국의 디자이너 브랜드다. 지난 10월 DDP에서 열린 2019SS 헤라 서울패션위크에서도 자연물이 만들어낸 구조적 형태와 인간의 구조적 형태를 믹스매치한 주제의 패션쇼로 또다시 국내외 패션업계를 놀라게 하며 주목을 받았다.

디자이너 권한글 대표가 지난 2012년 론칭한 (주)아브라함케이한글은 CONTEMPORARY CHIC & CASUAL 브랜드로서 해체주의와 미니멀리즘을 컬렉션에 녹여내고 있다. 영국과 이탈리아에서 패션디자인 학부와 석사까지 마친 권 대표는 유럽 주요 국가에서 열린 패션 분야 세계적인 권위의 각종 수상식에서 한국인 최초로 올해의 신인 디자이너 10인에 선정되는 등 두각을 나타냈다. 당시 진(Jean) 생산 규모 전세계 3대 회사 중 한곳의 회장이 권 대표의 가능성을 알아보고, 적극적인 지원과 함께 협업을 진행하게 된 것이 아브라함케이한글 브랜드 론칭의 효시가 됐다. 현재 아브람함케이한글은 유럽 이탈리아 현지에 디자인연구소를 두고 있으며, 글로벌 네트워크를 통해 전세계에서 주목받는 한국의 대표적인 디자이너 브랜드로 성장하고 있다.

#해체주의와 미니멀리즘 표현된 토탈컬렉션
아브람함케이한글은 해체주의와 미니멀리즘을 표방하는 토탈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어떠한 대상의 ORIGINALITY, 이념, 본질 등 질서를 기초에 두고 있는 것들을 재구성, 재배치를 통해 새로운 질서와 공존을 재창출해 그 대상 안에 숨겨져 있거나 발견되지 못했던 새로운 미(美)를 표현하고자 한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지난 2019SS 헤라 서울패션위크에서도 돌의 단면, 식물의 잎맥, 물의 파동 등 자연물이 만들어내는 구조적 형태와 인간이 만들어 낸 다양한 건축물 등에서 볼수 있는 구조적 형태를 희석시켜 자연과 인간의 조화를 또 다른 시야로 표현해 아브라함케이한글만의 독창적인 패션 디자인을 선보였다.

사진제공=아브라함케이한글
사진제공=아브라함케이한글

권한글 대표는 "ABRAHAM K HANGUL은 인간의 눈이 한 번에 모든 것들을 담아내지 못하는 점에서 새로운 질서를 창출해 그 안에 숨겨진 아름다움을 보여드리고자 한다."고 말했다.

#쉽게 따라올 수 없는 프리미엄 봉제술과 마감
이른바 '명품'과 일반제품과의 차이는 결국 작은 디테일에서 느낄 수 있다. 국내에 수많은 디자인 브랜드가 많지만, 아브라함케이한글이 특별한 경쟁력을 갖는 것은 바로 이탈리아 현지에서 그대로 가져온 프리미엄 봉제술과 마무리 작업이다. 구매고객들이 아브라함케이한글에서 남다른 핏감과 착감을 느낄 수 있는 이유도 바로 프리미엄 봉제술과 마무리작업 때문이다.

#중국 패션업계에서 주목, 아시아 대표하는 브랜드 가능성 인정
아브라함케이한글의 매출 비중을 살펴보면 해외와 국내가 각각 70%, 30%로 해외 수출이 압도적이다. 현재 유럽, 미국, 중국 등 16개국에 진출해 있다.

최근에는 14억 인구의 중국이 아브라함케이한글을 주목하고 있어 현지 시장 진출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아브라함케이한글은 중국 패션협회 소속 리아성 선생의 주도로 초청된 한국 브랜드로서 지난 13일 개최된 중국 광저우 패션위크에 참석해 패션쇼를 펼쳐 현지 패션 관계자들로부터 뜨거운 갈채를 받았다. 

사진제공=아브라함케이한글
사진제공=아브라함케이한글

특히 이번 패션위크에서 아브라함케이한글은 아시아에서 글로벌 브랜드로 발전할 수 있는 브랜드로서의 가능성을 인정받아 'Global first enter international brand' 'Global original designer brand' 두개 부문에서 수상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아울러 권한글 대표는 중국의 거대 패션그룹 중 하나인 양양그룹(YANG YANG GROUP)에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맡게 돼 아브라함케이한글과의 다양한 협업을 진행할 수 있는 길이 열렸다.

권 대표는 "유럽, 미국 등 현재 진출한 해외 시장을 단단히 하는 한편 최근 좋은 호응을 얻고 있는 중국 시장 진출에도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더불어 동남아 시장 개척 등 해외 시장 진출에 공격적으로 나설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Company Analysis] ABRAHAM K, a more famous designer brand overseas

 

사진제공=아브라함케이한글

The SBA Seoul Distribution Center's "Seoul Award Excellence" is drawing attention. The reason is that the "Seoul Awards" selection product is gaining high trust from consumers as well as distribution buyers at home and abroad due to the widespread perception that it is an excellent product recognized by the South Korean capital, "Seoul."
In particular, "Seoul Awards" solves the credibility problem of products that are subject to the label "Small and Medium Business Products," which is said to be causing small and medium-sized companies with high potential to grow to bear the fruits of their start-up success without failing along the way.
In response, the digital economic paper "Business Report" selected excellent companies that gave birth to the "Seoul Awards" of the Seoul Business Agency's Seoul Distribution Center and published their success stories as special articles for planning purposes.

 

ABRAHAM K (ABRAHAM K, representative author) is a more famous Korean designer brand in Europe, including fashion advanced countries France and Italy. At the 2019 S.S. Hera Seoul Fashion Week held at the DDP in October, she was once again in the spotlight with a fashion show featuring a mix of structural and human forms created by nature.

Launched in 2012 by designer author Kwon Do-gle, Abram Kei-hanle is a CONTEMPORARY CHIC & CASUAL brand that incorporates dissolvingism and minimalism into its collection. Kwon, who has completed his studies and master's degree in fashion design in the U.K. and Italy, distinguished himself by becoming the first Korean to be named the 10 new designers of the year at various awards ceremonies of global authority in the fashion sector in major European countries. At that time, the chairman of one of the world's three largest companies in terms of production of Jin recognized Kwon's potential and began to collaborate with active support, which became the effect of the launch of the Abraham Kehangel brand. Currently, Abramshankay Hangul has a design institute in Europe and Italy and is growing into one of Korea's leading designer brands that is drawing attention from around the world through its global network.

#Total Collection of Deconstruction and Minimalism
Abramham Khai-Hangle presents a total collection that advocates dissolvingism and minimalism. According to the company, it wants to recreate new order and coexistence by reconstructing and rearranging what is based on order, such as an object's ORIGINALITY, ideology and essence, to express a new beauty hidden or undiscovered within the target. At the 2019 S.S. Hera Seoul Fashion Week, the company also showcased Abraham Kagle's original fashion design by expressing the harmony between nature and human beings in another perspective by diluting the structural forms created by nature such as cross sections of stones, leaf veins of plants and waves of water, and various buildings created by humans.

"ABRAHAM K HANGUL wants to create a new order and show the beauty behind it in that the human eye cannot capture everything at once," Kwon said.

# Premium fillings and finishes that cannot be followed
The difference between the so-called "luxury" and ordinary products can eventually be felt in small details. There are a lot of design brands in Korea, but Abraham Kahnle's special competitive edge is the premium sewing and finishing work that he brought from Italy. The reason why customers can feel unique blood and texture in Abraham Kahangle is because of premium sewing and finishing work.


#Considering the Chinese fashion industry, recognizing the potential of brands in Asia
When looking at the percentage of Abraham Kay Hankel's sales, overseas and domestic exports account for 70 percent and 30 percent, respectively. It currently has a presence in 16 countries, including Europe, the United States and China.

Recently, China, which has a population of 1.4 billion, has been paying attention to Abraham Kayhanle, raising expectations for its entry into the local market. Abraham Kahngle is a Korean brand invited under the leadership of Li Ah-sheng, a member of the Chinese Fashion Association, and held a fashion show at Guangzhou Fashion Week in China on Wednesday to receive enthusiastic applause from local fashion officials.

In particular, at the fashion week, Abraham Kahngle has won two awards: "Global first enter international brand" and "Global Original designer brand" in recognition of its potential as a brand that can develop into a global brand in Asia.

In addition, Kwon was appointed as creative director at YANG YANG GROUP, one of China's fashion giants, paving the way for various collaboration with Abraham Khai Hanle.


Kwon said, "We plan to strengthen our overseas markets, including those in Europe and the United States, while also speeding up our entry into the Chinese market, which has been gaining positive responses recently. In addition, we plan to make aggressive inroads into overseas markets, including exploring Southeast Asian markets," he sai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