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VEST]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미 항공엔진 부품사 인수 / Hanwha Airspace Co., Ltd. Take over U.S. aviation engine parts maker.
[INVEST]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미 항공엔진 부품사 인수 / Hanwha Airspace Co., Ltd. Take over U.S. aviation engine parts maker.
  • 윤영주 기자
  • 승인 2019.06.10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픽사베이 제공] 특정기사와 직접 관련없음.
[사진 = 픽사베이 제공] 특정기사와 직접 관련없음.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미국 항공기 엔진 부품 제조업체 EDAC(이닥)의 지분 100%를 인수한다. 인수금액은 3억달러(350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10일 한화에어로스페이스에 따르면 지난 4월 이닥의 예비입찰에 참여한 뒤 지난달 정밀실사와 최종입찰을 통해 인수계약을 체결했다.


구체적인 인수금액은 양사간 협의를 거쳐 확정할 예정이다. 아직 확정되지는 않았지만 규모는 대략 3억달러(약 3500억원) 선에서 결정될 것이라는 게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측의 설명이다.


이닥은 미국 코네티컷주에 있는 항공 엔진 부품사다. 주요 고객은 미국 제너럴일렉트릭(GE), 프랫 앤드 휘트니(P&W) 등이며 주요 제품은 일체식 로터 블레이드 등이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이닥 인수를 통해 GE, P&W 등과 인접한 거점에서의 수주확대, 제품 가공기술 확보 등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GE와 P&W는 영국 롤스로이스(R&R)와 함께 세계 3대 항공기 엔진제조사로 꼽힌다.


신현우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사장은 "이닥 인수를 계기로 엔진부품 사업 규모를 지속 확대해 항공기 엔진 글로벌 넘버원 파트너의 비전을 달성할 것"이라며 "지난 40년간 쌓아온 첨단 기술력과 품질을 바탕으로 최근 진입장벽이 높은 항공기 엔진 제조 시장에서 국제공동개발(RSP) 글로벌 파트너로 위상이 격상됐다"고 설명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이닥 인수를 통해 미국 현지 사업 플랫폼 구축이 가능해 향후 RSP 분야에서도 성장할 기회를 잡았다고 자평하고 있다.
RSP는 항공기 엔진의 개발, 양산, 애프터마킷까지 사업의 리스크와 매출을 참여 지분만큼 배분하는 계약 방식을 말한다. 글로벌 항공기 엔진 부품시장은 연간 6%대 성장세를 유지하며 2025년 542억달러(약 64조원) 규모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M&A업계 한 관계자는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이닥 인수는 한화그룹이 2022년까지 항공기 부품 및 방위산업 분야의 해외 진출과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4조원을 투자한다는 계획에 따른 결과물"이라며 "향후 방산 관련 기업경쟁력 강화를 위한 추가적 인수합병도 꾸준히 진행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INVEST] Hanwha Airspace Co., Ltd. Take over U.S. aviation engine parts maker.
 

 

 

Hanwha AirSpace will acquire a 100 percent stake in EDAC, a U.S. aircraft engine parts manufacturer. It is heard that amount of purchase is about $350 million (300 million KRW).
According to Hanwha AirSpace on Thursday, it participated in the preliminary bidding of Idak in April and signed a contract with a precision inspection last month to acquire the company through final bidding.



The detailed amount of the acquisition will be finalized after consultations between the two companies. Hanwha Airspace explained that size will be decided at around $300 million (about 350 billion KRW), although it has not yet been decided yet.



Idak is an aviation engine parts company in Connecticut, U.S. Major customers include General Electric Co. of the U.S. and Pratt & Whitney Co., while major products are monolithic rotor blades.



Hanwha Air Space is expecting that it will increase orders from its strongholds adjacent to GE and P&W and secure processing technology through its acquisition of Idak.
GE and P&W are among the world's top three aircraft engine makers along with Britain's Rolls-Royce.



"With the acquisition, we will continue to expand the size of our engine parts business to achieve our vision." said President Shin Hyun-woo of Hanwha Aerospace.



Hanwha AirSpace says it has secured an opportunity to grow in the RSP field in the future as it is able to establish a business platform in the U.S. through the acquisition of Idak.
RSP refers to the contract method that allocates business risks and sales by participating shares to the development, mass production and aftermarket of aircraft engines. The global aircraft engine parts market is expected to grow at around 6 percent annually and reach $54.2 billion in 2025.



"The acquisition of Hanwha Airspace is the result of Hanwha Group's plan to invest 4 trillion won in overseas expansion of the aircraft parts and defense industry by 2022 and to strengthen global competitiveness," an M&A industry source said. "In the future, additional mergers and acquisitions are expected to be carried out steadily to strengthen corporate competitiveness related to defense."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