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對고객 커뮤니케이션 콘텐츠 확대
롯데면세점, 對고객 커뮤니케이션 콘텐츠 확대
  • 박가희 기자
  • 승인 2019.06.12 0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면세점 냠다른TV.(사진제공=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 냠다른TV.(사진제공=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대표이사 이갑)이 유튜브 채널 콘텐츠 강화를 통해 소비자들과 적극적인 소통에 나섰다. 12일 ‘냠’다른 TV라는 이름으로 기존의 유튜브 채널을 새롭게 개국함으로써 다채로운 콘텐츠 구성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한층 더 가깝게 다가간다는 계획이다. 롯데면세점의 유튜브 채널인 ‘냠다른 TV’는 영문 L,D,F를 조합해 만든 광고 카피인 ‘냠’에서 기반한 명칭으로 국내 기업 계정 중 최다 구독자수를 기록했다.

롯데면세점은 ‘냠다른 TV' 개국을 통해 방탄소년단 등 최고의 한류스타들의 콘텐츠는 물론 CJ ENM의 1인 창작자 지원 사업 다이아 TV(DIA TV)와 협약을 맺고 새로운 포맷의 쇼핑 예능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그 중 12일 런칭한 ’의리냠‘ 시리즈의 경우 국내 TOP 크리에이터인 씬님, 하늘, 소근커플 세 팀이 연합하여 진행되는 새로운 포맷의 인플루언서 콘텐츠로 새롭게 오픈한 롯데면세점 호주 브리즈번 공항점 현지에서 촬영을 진행했다. 최근 유튜브에서 유행하는 VLOG(VIDEO+BLOG)와 쇼핑 게임 등의 내용을 담고 있으며 매주 수요일마다 공개될 예정이다. ‘의리냠’은 시즌별 4편씩 총 3개의 시즌으로 구성되며 모두 롯데면세점이 진출한 해외점 현지 로케이션으로 촬영이 진행된다.

이밖에 최근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콘텐츠인 쇼핑 하울(상품 리뷰)영상이 베이스가 된 ‘득템했냠’ 시리즈 또한 2개의 시즌으로 런칭한다. TOP 크리에이터들이 뷰티 및 쇼핑 팁 등 고객들이 궁금해하는 부분을 심도있게 다룰 예정이다. ‘의리냠’시리즈와 ‘득템했냠’시리즈는 총 18편으로 연말까지 순차적으로 게재된다. 

이밖에도 국내 1위 MCN(멀티 채널 네트워크) 다이아 티비와의 협약을 통해 국내 뷰티, 여행 카테고리 마이크로 인플루언서를 글로벌 크리에이터로 공동으로 양성할 예정이다.

김정현 롯데면세점 마케팅 부문장은 “방탄소년단, EXO 등 최고의 스타들을 활용하여 아시아 최고 수준의 한류 콘텐츠 파급력을 가진 롯데면세점과 다이아 TV의 협약은 큰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예상된다” 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기 위한 고객 커뮤니케이션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칠 예정” 이라고 밝혔다.

한편 차세대 한류스타로 떠오르고 있는 걸그룹 ITZY와 글로벌 슈퍼루키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6월부터 새롭게 롯데면세점 모델로 합류함에 따라 롯데면세점은 방탄소년단을 포함한 총 11팀의 한류 스타 모델 라인업을 갖추게 되었다. 롯데면세점은 막강한 스타 군단들을 활용한 참신한 소셜 미디어 콘텐츠 개발과 차별화된 마케팅을 지속적으로 펼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