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pany Analysis] 붙여서 없애는 곰팡이 제거제 전문기업 '투에이치' /TWO-H, a company specializing in mold remover.
[Company Analysis] 붙여서 없애는 곰팡이 제거제 전문기업 '투에이치' /TWO-H, a company specializing in mold remover.
  • 박가희 기자
  • 승인 2019.11.28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이프 형태로 기존 제품들과 차별화...곰팡이 제거효과 높여

[편집자주]서울시의 산업진흥 및 중소기업 육성 정책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해 설립된 서울산업진흥원(SBA)의 다양한 지원사업들이 관내 중소 스타트업들의 인큐베이팅 역할을 톡톡히 하며 주목받고 있다. 좋은 일자리 창출을 핵심 목표로 창업, 유통, 교육, 콘텐츠, 특허, R&D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서울산업진흥원의 지원사업들은 중소 스타트업들이 '강소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는 밑거름이 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에 서울산업진흥원(SBA)과 디지털 경제신문 ‘비즈니스리포트’는 SBA의 지원사업 수혜를 통해서 성공한 많은 중소 스타트업들의 성공스토리를 기획특집기사로 연재한다.

투에이치 주요 제품.
투에이치 주요 제품.

욕실 청소 등 집안일 좀 해봤던 사람이라면 남녀노소 불고하고 "타일 사이에 낀 곰팡이를 어떻게 없애지?"란 고민은 한번쯤은 해봤을 것이다. 특히 가사 노동이 상대적으로 많은 주부들의 경우에는 더욱 더 고민이 깊을텐데, 그만큼 곰팡이 제거에는 전문가이기도 하다. '투에이치'는 주부 출신인 김현서 대표가 지난 2017년 창업한 테이프형 곰팡이제거제 전문기업이다. 주부로서 목욕탕 청소를 해오면서 곰팡이제거와 관련해 20년 넘게 고민하다가 본격적으로 연구개발에 뛰어들어 창업했다.

# 붙였다 떼는 곰팡이제거제
투에이치가 선보이고 있는 대표 제품은 테이프형 곰팡이 제거제다. 곰팡이가 생긴 부엌, 욕실 실리콘 구석진 곳 등에 테이프처럼 붙이고 일정시간(3~5시간후) 지난후 떼어내면 곰팡이가 제거된다. 특히 테이프 형태로 되어 있어 붙였다가 떼어내기만 하면 곰팡이가 깨끗이 제거돼 뒷마무리 청소가 쉬운 것이 특징이다. 분사형이 아니기 때문에 호흡기에 안전하며 흐르지 않아 수질오염의 걱정이 없어 환경적이기도 하다. 효과면에서도 곰팡이 뿌리까지 제거되기 때문에 한번 없애면 1년~2년 후까지 곰팡이가 안생긴다는 것이 김 대표의 설명이다. 이 제품은 아이템의 아이디어와 상품성을 인정받아 2019 서울어워드 우수상품에도 선정됐다.

# 테이프 형태로 기존 제품들과 차별화...곰팡이 제거효과 높여
투에이치 상품의 경쟁력은 기존 시장에 나와 있는 젤 형태, 분사하는 형태의 제품과 제형을 차별화하고 테이프 형태를 적용해 효과를 극대화했다는 점이다. 기존의 곰팡이 제거제는 액체와 젤 스프레이식 거품형으로 되어 있다. 액체 형태 제품은 제거제가 흘러버리기 때문에 오랫동안 곰팡이 뿌리에 침투하지 못해 효과가 약하고, 젤형은 오염된 부위에 굳어져서 2~3회 청소를 해야하는 문제점, 분사형은 호흡기 질환에 유해할 수 있지만 투에이치의 제품은 이 모든 문제를 해결했다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주요 인증서.
주요 인증서.

 김 대표는 "기존 곰팡이 제거제의 여러 문제점을 분석했다. 제거제가 곰팡이에 오랜시간 머물수 있는 방법을 고민했고 곰팡이를 없애기 위한 새로운 방법을 연구하게 됨으로서 사용성과 효과적인 부분에 매우 우수한 투에이치 테이프형 곰팡이제거제를 개발하게 됐다."고 말했다.

# 2019년 실적 상승 본격화, 해외 수출에도 적극 나설 것
투에이치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 상반기에도 실적이 전년 동기 대비 100% 성장하며 실적 상승이 본격화되고 있다. 특히 올해 말부터는 국내 시장은 물론 해외 시장 진출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다.

김 대표는 "제조업은 항상 진실된 품질로서 고객에게 호응을 얻어야 된다고 생각한다. 항상 좋은제품으로 고객을 만나기 위해 연구개발 최선을 다할 것이며 특히 애국이라 생각하는 수출증대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다."라며 "한국의 3M 같은 회사가 목표. 평범해보이는 생활용품이지만 기술과 과학이 반영된 제품으로 고객이 알고 찾는 브랜드로 성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Company Analysis] TWO-H, Tape type a mold-removing company

투에이치 주요 제품.

Various support projects by the Seoul Industrial Promotion Agency (SBA), which was established to promote the Seoul city government's policies for promoting industrial development and fostering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are drawing keen attention as they serve as incubators for small and medium-sized startups within the government. The Seoul Industrial Promotion Agency's support projects, which offer a variety of services, including startups, distribution, education, content, patents and R&D, with the key aim of creating good jobs, are said to be the foundation for small and medium start-ups to become "strong companies." As a result, SBA (Seoul Industrial Promotion Agency) and digital economic newspaper Business Report will publish success stories of many small and medium start-ups that have succeeded through SBA's support business.

Anyone who has done some housework, such as cleaning the bathroom, might have thought about how to get rid of the mold between the tiles. Especially for housewives who have a relatively large amount of housework, they are more concerned about removing mold. TWO-H is a company that specializes in tape-type fungicides that was founded by CEO Kim Hyun-seo, a former housewife, in 2017. As a housewife, she started her own business after thinking about removing mold for more than 20 years.

Its flagship product is a tape-type mold remover. Stick it like tape in a moldy kitchen, bathroom, and silicon, and remove it after a certain period of time (three to five hours). In particular, it is made of tape, so the mold is removed when it is put on and removed, making it easier to clean up the back of the head. Because it is not a spray type, it is safe for breathing apparatus and does not flow, so it is also environmentally friendly as there is no concern of water pollution. Since mold roots are removed in terms of effect, once removed, mold will not develop until one to two years later, according to Kim. The product was also selected as the best product at the 2019 Seoul Awards in recognition of the item's ideas and merchantability.

The competitive edge of the TWO-H product is that it differentiates the gel and dispensing form of products and maximizes effectiveness by applying tape. Conventional fungicides are made up of liquid and gel spray foam. The company explains that the liquid-type product has solved all of these problems, although the effect is weak because the liquid-type product cannot penetrate the mold root for a long time, the gel type is hardened to the contaminated area, and the spray type can be harmful to respiratory diseases.

"We analyzed a number of problems with conventional fungicides," Kim said. We thought about how the remover could stay in the fungus for a long time, and by studying new ways to get rid of the fungus, we developed a two-heat tape-type fungicide that is very good for its usability and effectiveness," he said.

Following last year's performance, TWO-H's performance has grown 100 percent year-on-year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and its performance is on full-scale. In particular, it is planning to actively enter not only domestic markets but also foreign markets starting from the end of this year.

"I think the manufacturing industry should always be well received by customers with its true quality," Kim said. We will always do our best in research and development to meet our customers with good products, especially to increase exports that we think are patriotic," he said. "Our goal is to become a company like 3M in Korea Although this product looks normal, it is a product that reflects technology and science and will grow into a brand that customers know and look for.``I have expressed my ambitio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