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pany Analysis] 韓 아이스크림 제조력, 전세계에 알린다 '동학식품'/ 'Donghak Food', Korean Ice Cream Manufacturing Power to Promote the World
[Company Analysis] 韓 아이스크림 제조력, 전세계에 알린다 '동학식품'/ 'Donghak Food', Korean Ice Cream Manufacturing Power to Promote the World
  • 박가희 기자
  • 승인 2019.12.24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하 197도 극저온 이용한 미니멜츠 구슬 아이스크림,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
동학식품 음성제2공장.
동학식품 음성제2공장.

[편집자주]서울시의 산업진흥 및 중소기업 육성 정책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해 설립된 서울산업진흥원(SBA)의 다양한 지원사업들이 관내 중소 스타트업들의 인큐베이팅 역할을 톡톡히 하며 주목받고 있다. 좋은 일자리 창출을 핵심 목표로 창업, 유통, 교육, 콘텐츠, 특허, R&D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서울산업진흥원의 지원사업들은 중소 스타트업들이 '강소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는 밑거름이 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에 서울산업진흥원(SBA)과 디지털 경제신문 ‘비즈니스리포트’는 SBA의 지원사업 수혜를 통해서 성공한 많은 중소 스타트업들의 성공스토리를 기획특집기사로 연재한다.

아이들을 데리고 놀이동산, 리조트, 백화점, 마트 등을 다녀봤던 사람이라면 한번 이상은 마주쳤을 만한 간식거리가 바로 구슬아이스크림이다. 가장 대표적인 브랜드가 미니멜츠가 있는데, 이 브랜드만을 놓고 보면 다수의 소비자들은 외국에서 수입해 오는 것으로 생각하기 쉽다. 하지만 이 아이스크림은 지난 1997년부터 국내 식품 강소기업 (주)동학식품(대표 계난경)이 자체 개발해 생산하고 있는 Made in Korea 제품이다. 동학식품은 미국의 미니멜츠 브랜드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하고 지난 1997년 국내 최초로 구슬아이스크림 개발 및 양산에 성공했다. 현재는 압도적인 아이스크림 제조 R&D력과 최신 생산시설을 바탕으로 해외 수출에도 높은 성과를 올리며 '미니멜츠' 브랜드의 아시아 지역 독점 공급자로서의 위상을 높이고 있다.

# 영하 197도 극저온 이용한 미니멜츠 구슬 아이스크림
동학식품의 핵심 상품은 영하 197도 극저온을 이용한 프로즌 아이스크림 형태의 미니멜츠 구슬아이스크림이다. 가장 빠르게 아이스크림을 얼려 맛을 좋게 하고, 액체질소를 사용해 각각의 아이스크림 알갱이를 만들어내는 원리다. 국내산 원유와 천연색소를 사용하고 있으며 특이한 모양 때문에 소비자들에게 '구슬 아이스크림'으로 불리게 됐다. 인기품목을 담은 '미니멜츠 완제품', 영하 18도의 일반 냉동이 가능한 저칼로리 소포장 미니컵(50g) '미니멜츠 슬로우', 신선하고 다양한 맛과 향을 즐길 수 있는 커다란 볼 모양의 특별한 빙과 '미니멜츠 빅'으로 만나볼 수 있다.

동학식품 미니멜츠 주요제품.
동학식품 미니멜츠 주요제품.

동학식품은 미니멜츠 구슬아이스크림을 기초로 한 다양한 콜라보레이션 상품도 선보이고 있다. 우선 이마트 가전전문매장 일렉트로마트와의 콜라보 상품 일렉트로아이스볼 6종을 판매하고 있다. 식품 대기업 롯데제과, 오리온, 연세우유와의 콜라보레이션 제품도 생산하고 있다. 또한 디저트 카페 설빙과 함께 구슬설빙도 선보이고 있다.

# 강력한 R&D력과 자동화된 대규모 생산시설
동학식품의 핵심 경쟁력은 아이스크림 개발과 제조 관련한 강력한 R&D력과 자동화되고 체계화된 생산시설을 구축하고 있다는 것이다. 현재  동학식품이 아이스크림 제조와 관련해 출원한 국내외 특허만 10개에 달한다.

동학식품 주요 인증.
동학식품 주요 인증.

동학식품은 안성과 음성에 각각 제 1공장, 2공장을 운영 중이다. 월 50t 생산규모의 안성 제1공장은 2010년 전면 리모델링 및 자동화 설비 공사를 통해 최상의 청결함과 안전을 유지하는 안전 생산 프로세스 구축 및 모든 생산 설비가 자동으로 세척, 살균되는 자동 CIP 시스템을 갖췄다.

음성제2공장은 안성공장 제1공장의 약 6배 큰 규모인 월 300t 생산규모의 대형 생산이다. 구슬아이스크림 생산라인 및 자동포장시설도 증설해 기존 안성 공장의 월 250만 개 완제품 공급시설을 월 500만개 이상으로 늘렸으며, 공장 내부의 각 시설 온도가 각각 다르게 제어되는 ‘스마트 온도 제어 시스템’과 살균 및 세척 시간을 줄여주는 ‘오토 듀얼 CIP 시스템’을 도입해 보다 효율 적인 작업환경과 높은 생산성을 구현했다.

동학식품은 이같은 기업의 경쟁력을 인정받아 ▲SBA서울유통센터 서울어워드 선정(2018년 5월) ▲서울산업진흥원 Hi-Seoul 브랜드기업 지정(2017년 9월) ▲서울지방중소기업청 수출유망중소기업 선정(2017년 7월) ▲글로벌럭셔리어워즈 신기술창조부분 혁신 브랜드상 수상(2016년 12월) ▲중소기업청 기술 혁신형 중소기업(INNO-BIZ)지정(2014년 4월) 등 대외적인 성과도 이뤄내고 있다.

#세계인에게 사랑받는 글로벌 기업 동학식품
동학식품은 ‘미니멜츠’ 브랜드의 아시아 지역 독점 공급자로 중국의 상해, 심천 등 주요 지역에 100여 개의 매장과 일본, 말레이시아, 베트남까지 구슬아이스크림을 수출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 캐나다, 호주, 유럽에는 원료까지 수출하고 있다.

할랄시장 진출에도 준비를 마쳤다 동학식품은 ‘미니멜츠 구슬 아이스크림’ 및 ‘미니멜츠 빅’ 전 품목에 대해 동종업계 최초로 K.M.F(한국이슬람교중앙회)로부터 ‘할랄(HALAL)’ 인증을 획득해 말레이시아, 싱가폴 등 무슬림이 많이 살고 있는 국가의 수출 확대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계난경 대표는 "동학식품은 꾸준히 연구개발에 매진하여 구슬아이스크림의 제조방법 및 제조장치로 국내외에 많은 특허를 출원하는 등 독보적인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으며, 세계에서 가장 큰 구슬아이스크림 제조시설을 갖추어 등 해외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신 성장 동력 개발과 차별화된 기술을 통한 세계일류 아이스크림 회사 도약’이란 기업 비전을 바탕으로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과 함께 고객의 믿음과 신뢰에 보답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Company Analysis] 'Donghak Food', Korean Ice Cream Manufacturing Power to Promote the World

동학식품 음성제2공장.

Various support projects by the Seoul Development Institute (SBA), which was established to effectively promote the city's policies for promoting industries and fostering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are drawing keen attention by playing the role of incubating small and medium-sized startups in the government. The support projects by the Seoul Development Institute, which provides various services such as start-ups, distribution, education, content, patents and R&D with the key goal of creating good jobs, are considered to be the foundation for small and medium-sized startups to leap into "strong and small businesses." In response, the Seoul Development Institute (SBA) and the Digital Economic Daily (Business Report) will publish a series of success stories of many small and medium start-ups that succeeded through the benefit of the SBA’s support projects as special articles.

Bead ice cream is the most popular snack that anyone who has visited amusement parks, resorts, department stores, and supermarkets with children could have encountered more than once. The most representative brand is Minimelts, which many consumers are apt to think of as imported from abroad. The ice cream, however, is a Made in Korea product developed and produced by a local food and beverage company, Donghak Food Co., Ltd. (CEO Kye Nan-kyung) since 1997. Donghak Foods signed a U.S. contract to license its mini-meltz brand and succeeded in developing and mass-producing bead ice cream for the first time in Korea in 1997. Currently, based on its overwhelming R&D capabilities in ice cream manufacturing and its latest production facilities, it has also performed high in overseas exports, raising its status as an exclusive supplier of the "mini-melts" brand to the Asian region.

The core product of Donghak Food is a mini-meltz bead ice cream in the form of prozon ice cream using minus 197 degrees Celsius. The fastest way to freeze ice cream is to make it taste good, and then use liquid nitrogen to make each ice cream kernel. It uses domestic crude oil and natural pigments, and due to its unusual shape, it has become called "gustle ice cream" for consumers. You can meet with "Minimelz Finished Products" featuring popular items, "Minimelz Slow," a 50g low-calorie parcel post with a normal cold temperature of minus 18 degrees, and "Minimelz Big" and a special ball-shaped ice with fresh and diverse flavors.

Donghak Food is also showcasing a variety of collaboration products based on the Minimelts bead ice cream. First of all, it sells six types of electronic ice balls, a collabo product with E-Mart’s electronics store Electro Mart. It also produces collaboration products with food giants Lotte Confectionery Co., Orion Corp. and Yonse It is also presenting marbles with dessert cafe Seobing.

The core competitiveness of Donghak Food is that it is building strong R&D capabilities and automated and systematic production facilities related to ice cream development and manufacturing. Currently, there are 10 patents filed by Donghak Food Co. at home and abroad in connection with ice cream manufacturing.

Donghak Food is operating its first and second plants in Anseong and Eumseong, respectively. The first plant in Anseong, which has a production capacity of 50 tons per month, is equipped with an automatic CIP system that automatically cleans and sterilizes all production facilities and implements safety processes that maintain the best cleanliness and safety through full remodeling and automation facilities in 2010.

The Eumseong Plant 2 is a large production of 300 tons per month, about six times larger than the first plant in Anseong. It has also expanded its production lines and automatic packaging facilities for 2.5 million finished products per month at the existing Anseong plant to more than 5 million units per month, while introducing a "smart temperature control system" that controls the temperature of each facility inside the plant differently, and an "auto dual CIP system" that reduces sterilization and cleaning time, to achieve a more efficient working environment and higher productivity.

In recognition of the competitiveness of such companies, Donghak Food has also won the ▲SBA Seoul Distribution Center Seoul Award (May 2018), the Seoul Industrial Promotion Agency’s Hi-Seoul brand designation (September 2017) and the Seoul Regional Small and Medium Business Administration’s export-promoting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July 2017) Award for Innovation of New Technology in the New Technologies, Global Commerce, and Innovation (BI) in December, 2016.

Donghak Food is an exclusive supplier of the Mini Meltz brand in Asia and is growing as a global company that exports more than 100 stores and bead ice cream to Japan, Malaysia and Vietnam in major regions such as Shanghai and Shenzhen in China. It also exports raw materials to Canada, Australia and Europe.

Donghak Food, which is preparing to enter the halal market, is actively seeking to expand exports to countries where many Muslims live, including Malaysia and Singapore, as it became the first in its industry to win the HALALAL certification from the K.M.F. (Korea Muslim Federation) for all items of Minimelz bead ice cream and Minimelz Big.

Donghak Food is recognized for its unrivaled technical skills by steadily focusing on research and development, applying for many patents at home and abroad with the manufacturing methods and manufacturing devices of bead ice cream, and is stepping up efforts to tap overseas markets by having the largest bead ice cream manufacturing facilities in the world," said CEO Kye Nan-kyung. "Based on our corporate vision of ‘the world’s leading ice cream company through development of new growth engines and differentiated technology’, we will repay our customers’ trust and trust as well as growing up as a global company.He expressed his aspiratio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