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추가 수하물 미리 구매하고 편리하게 여행하세요"
아시아나 "추가 수하물 미리 구매하고 편리하게 여행하세요"
  • 김성수 기자
  • 승인 2020.02.06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siana Airlines A350-900.
Asiana Airlines A350-900.

아시아나항공(사장 한창수)이 오는 10일부로 '수하물 사전 구매 서비스'를 시행한다.

아시아나항공은 탑승 수속 시간을 줄이고 제반 절차를 간소화하기 위해 국제선 전 노선을 대상으로 '수하물 사전 구매 서비스'를 실시한다.

'수하물 사전 구매 서비스'는 기본 무료 수하물 허용량보다 많은 짐을 위탁해야 하는 경우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웹/앱에서 수하물 추가에 따른 비용을 사전 결제가 가능하도록 한 제도로, 탑승객 1인 당 최대 2개의 수하물(개당 23KG 이하)을 추가로 구매할 수 있다.

'수하물 사전 구매 서비스'는 항공편 출발 24시간 전까지 이용할 수 있으며, 공항 카운터 현장에서보다 10% 저렴한 요금으로 구매가 가능하다.

현재 아시아나항공 국제선 항공편 탑승시, 이코노미클래스 기준으로 미주 구간(사이판 포함)에서는 각각 23KG이하의 가방 2개를, 이외 구간에서는 가방 1개를 무료로 위탁할 수 있다.

단, 아시아나항공이 직접 운항하는 국제선 직항편을 탑승하는 경우에만 사전 구매가 가능하며, 연결편 등 환승 여정이 포함되어 있는 경우 '수하물 사전 구매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수하물 사전 구매 서비스'를 이용하면 체크인 카운터에서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을 합리적으로 절감할 수 있는 만큼 보다 편리하고 여유로운 여행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