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 브레인콘텐츠그룹, 메디프론 경영권 인수…"바이오 기업 성장 지원" / [M&A] Brain Contents Group to acquire Medipron management..."Bio Corporate Growth Support"
[M&A] 브레인콘텐츠그룹, 메디프론 경영권 인수…"바이오 기업 성장 지원" / [M&A] Brain Contents Group to acquire Medipron management..."Bio Corporate Growth Support"
  • 윤영주 기자
  • 승인 2020.03.25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픽사베이 제공] 특정기사와 직접관련없음.
[사진 = 픽사베이 제공] 특정기사와 직접관련없음.

 

브레인콘텐츠그룹이 신약 개발 바이오업체 메디프론의 경영권 인수를 완료했다. 신규 경영진을 선임했고, 사업 경쟁력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바이오 사업을 미래 신성장동력으로 적극 활용하기 위한 사전포석이라는 게 증권가의 분석이다.

25일 인수합병(M&A)업계에 따르면 브레인콘텐츠는 지난 24일 메디프론의 경영권 인수를 최종 마무리했다. 지난 2월 메디프론 최대주주와 경영권양수고 계약을 체결한 뒤 한달간 실사를 진행했고, 주주총회에서 신규 경영진 선임과 함께 잔금 지급을 완료했다.

메디프론은 현재 제3자배정 유상증자도 함께 진행 중이다. 유상증자를 완료하면 최대주주 변경이 이뤄지게 된다.
유상증자에는 브레인콘텐츠와 자회사인 글로벌텍스프리만 참여할 계획이었으나 사업적 시너지를 위해 천연화장품 브랜드 스와니코코도 함께 참여했다.
유상증자 대금 납입 예정일은 다음달 1일이다. 납입 이후 최대주주는 브레인콘텐츠 로 변경된다. 특수관계인 포함 지분율은 19.69%다.

문종욱 브레인콘텐츠 대표는 “경영권 양수도 완료와 같은 날로 예정했던 유상증자는 사업 시너지를 위한 신주 배정자 추가로 납입을 일주일 연기했다”며 “신주 배정자 추가로 납입이 연기됐으나 4월 1일로 예정된 증자대금 납입은 문제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안정적인 자금력과 지분율을 가진 최대주주로 메디프론 이 성장하는데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M&A] Brain Contents Group to acquire Medipron management..."Bio Corporate Growth Support"

 

 

Brain Contents Group has completed the takeover of Medipron, a bio drug developer. It has appointed a new management team and plans to maximize its business competitiveness Stock market analysts say the move is a pre-emptive move to actively utilize the bio business as a new growth engine for the future.



According to the M&A industry on the 25th, Brain Contents finalized the acquisition of Medipron's management on the 24th. After signing a contract with Medipron's largest shareholder in February, the company conducted due diligence for a month and completed the payment of the balance at a shareholders' meeting with the selection of new management.



Medipron is also currently working on a third-party allocation paid-in capital increase. When the paid-in capital increase is completed, the largest shareholder change will be made.
Only Brain Contents and its subsidiary Global Tex Free had planned to participate in the capital increase, but for business synergy, natural cosmetics brand Swanikko also participated.


The due date for paid-in capital increase is the first of next month. After payment, the largest shareholder is changed to Brain Contents . The included stake rate of related parties is 19.69%.



"The paid-in capital increase, which was scheduled for the same day as the completion of the transfer of management rights, delayed the payment of additional new shares for business synergy by one week," said Brain Contents CEO Moon Jong-wook. "The payment of additional new shares was postponed by one week, but the payment of the capital increase scheduled for April 1 will not be problematic." He then said that Medipron, the largest shareholder with stable funding and equity, will provide active support for the growt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