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SM3 Z.E. 지원하는 부산청춘드림카, 청년 이용자에 만족도 높아
르노삼성 SM3 Z.E. 지원하는 부산청춘드림카, 청년 이용자에 만족도 높아
  • 김성수 기자
  • 승인 2020.06.26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경제진흥원 조사 결과 이용자의 96%가 재직에 도움이 된다고 답해
만족 이유로 ‘출퇴근 시간 단축’과 ‘교통비 절감’ 꼽아
26세 이상 월 18만1천원, 26세 미만 월 20만2천원으로 SM3 Z.E. 2년간 운행 가능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전기차 SM3 Z.E.를 공급하는 부산시 ‘부산청춘드림카 지원사업’이 실제 이용자 조사 결과 출퇴근 시간 단축과 교통비 절감에 기여하며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청춘드림카 지원사업’은 대중교통이 취약한 부산 강서구와 기장군 내 중소·중견기업에 신규 취업한 청년을 대상으로 부산시가 전기차인 SM3 Z.E.의 임차료 일부를 2년간 지원하는 사업이다.

부산경제진흥원에서 ‘부산청춘드림카 지원사업’ 선정자 199명을 대상으로 시행한 성과 조사에 따르면 청춘드림카가 재직에 도움이 된다는 응답이 96%에 달했으며 주변인에게 추천하겠다는 응답도 약 82%로 나타나는 등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만족 이유로는 ‘출퇴근 시간 단축’이 약 30%로 가장 많았고, ‘교통비 절감’이 약 28%로 뒤를 이었다. 특히 출퇴근 시간 단축을 통한 여가시간 증가로 삶의 질이 높아졌다는 의견이 많았다.

또한 선정 인원 중 약 90%가 현재 재직 상태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으며 연령대별로는 26세~29세가 약 52%로, 지역별로는 대중교통이 취약한 서부산권 지역 재직자가 약 80%인 것으로 나타나 ‘부산청춘드림카 지원사업’이 사업의 취지에 맞게 지역 청년들의 취업난과 중소·중견기업의 인력난 해소에도 효과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시는 올해 지원 대상자를 130명으로 늘려 올해 초 1차 대상자 선정을 완료하고 현재 2차 지원 대상자를 모집하고 있다. 이번에 모집하는 2차 대상자 인원은 총 66명이며, 모집 기간은 7월 3일 까지다.

만 21세 이상 만 39세 이하의 부산 강서구 및 기장군 내 중소·중견기업에 신규 취업한 청년근로자 중 운전면허 취득 1년 이상인 사람은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신청자 중 소득수준과 통근 거리, 근무지 재직자 수 등을 평가해 최종 지원 대상자를 선정한다.

지원 대상자로 선정되면 부산시의 월 임차료 지원으로 통해 40만원대에 이르는 전기차 SM3 Z.E.를 26세 이상은 월 18만1천원, 26세 미만은 월 20만2천원에 2년간 운행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