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입맛 따라 바꿔 먹는 ‘치토스 후라이드&양념치킨맛’ 출시
롯데제과, 입맛 따라 바꿔 먹는 ‘치토스 후라이드&양념치킨맛’ 출시
  • 이소영 기자
  • 승인 2020.08.04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냥 먹으면 후라이드치킨 맛, 별첨된 시즈닝 뿌려 먹으면 양념치킨 맛으로 변신
최근 ‘모디슈머’ 트렌드에 맞춰 국내에서 자체 개발한 토종 ‘치토스’

 

롯데제과(대표이사 민명기)가 입맛에 따라 맛을 바꿀 수 있는 이색 스낵, ‘치토스 후라이드&양념치킨맛’을 선보였다.

‘치토스 후라이드&양념치킨맛’은 그냥 먹으면 후라이드치킨 맛이지만 별첨된 ‘체인징 스프(양념 시즈닝)’를 뿌려 먹으면 양념치킨 맛으로 변하는 제품이다. 소비자의 입맛, 기호에 따라 다양하게 바꿔 먹을 수 있도록 하여 맛과 재미를 더한 제품으로 권장소비자가격은 1500원이다.

처음에는 후라이드 맛으로 먹다가 도중에 양념치킨 맛으로 바꿔 먹는 등의 방식으로 즐길 수 있으며 시즈닝을 뿌리는 정도에 따라 순한 맛과 진한 맛으로도 먹을 수 있다.

한편 롯데제과 제품 개발자는 “이번 ‘치토스 후라이드&양념치킨맛’은 국내 트렌드에 맞춰 개발됐기 때문에 외국에는 없는 토종 ‘치토스’다. 최근 국내에는 제품을 그냥 먹지 않고 각자의 취향에 맞게 조리법을 바꿔서 즐기는 ‘모디슈머’ 트렌드가 확산, 식품업체들마다 다양한 레시피 마케팅을 전개하고 있다. 그런 와중에 레시피를 제안하는 데 그치지 않고 취향에 맞게 맛을 바꿔 먹을 수 있는 제품이 나온다면 더욱 인기를 끌 것으로 보고 제품을 기획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