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 2년여만에 400만좌 돌파...주식계좌 개설 대상 증권사 연내 추가 예정
카카오뱅크,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 2년여만에 400만좌 돌파...주식계좌 개설 대상 증권사 연내 추가 예정
  • 박소현 기자
  • 승인 2021.06.06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뱅크를 통해 주식계좌 올해만 117만좌 개설
카카오뱅크,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 2년여만에 400만좌 돌파
카카오뱅크,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 2년여만에 400만좌 돌파

 

카카오뱅크(대표이사 윤호영, Daniel)는 2019년 3월 출시한 '증권사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를 통해 개설된 주식 계좌수가 올해 5월말 기준 400만좌를 넘어섰다고 6일 밝혔다.

서비스 첫해인 2019년에는 9개월 만에 114만 계좌가 신규 개설됐고, 2020년에는 186만좌가 열리며 지난해 말에는 누적 기준 300만좌를 넘어섰다. 올해에는 5개월간 117만좌가 새로 개설됐다.

한국투자증권을 첫 증권사로 시작한 카카오뱅크의 증권사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는 2020년에는 NH투자증권(2월)과 KB증권(6월)으로 확대했다.

카카오뱅크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는 카카오뱅크 입출금 계좌개설 시 입력한 정보를 바탕으로 주식계좌 개설 신청이 가능해 20~30대 뿐만 아니라 전 연령층으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각 증권사들은 카카오뱅크를 통해 계좌를 개설할 경우 위탁거래수수료 우대, 개설 축하금 지급 등 차별화된 고객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고객들의 편의를 위해 주식계좌 개설 가능 증권사를 연내에 추가 확대할 예정이다”며 “고객 중심의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출시해 금융 플랫폼으로 더욱 성장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