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산업공익재단-한국장애인복지시설협회, 장애인거주시설 생활환경개선 사업 위한 업무협약
금융산업공익재단-한국장애인복지시설협회, 장애인거주시설 생활환경개선 사업 위한 업무협약
  • 황하빈 기자
  • 승인 2021.07.15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후화된 장애인거주시설을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으로 개선
일반가정집과 유사한 생활환경으로 개선함으로써 시살장애인의 삶의 질 향상
금융산업공익재단 로고
금융산업공익재단

 

금융산업공익재단(대표이사장 신상훈, 이하 ‘재단’)은 15일 재단 이사장실에서 한국장애인복지시설협회(회장 정석왕, 이하 ‘한장협’)와 함께 장애물 없는 장애인거주시설 생활환경개선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재단과 한장협은 노후화된 장애인거주시설을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으로 개선하고, 또한 장애인거주시설을 일반가정집과 유사한 주거공간으로 개선하여 시설장애인의 안전과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자 한다.

재단은 한장협과 함께 지원대상 시설을 2개소 내외로 선정할 예정이다. 편의시설이 제대로 갖추어지지 않아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으로의 개선이 필요한 거주시설을 대상으로 시설 주 출입구 및 현관, 거실·복도, 침실, 화장실·욕실, 주방·식당 등 시설 내·외부 주거공간 등에 시설에서 거주하는 장애인의 주된 장애 유형이나 장애 정도가 고려된 별도의 편의시설 설치를 위한 생활환경 개선 공사를 지원한다.

또 기존 다인실을 1~2인실로 전환하는 등 개별 공간 마련을 위한 개·보수를 지원하고 복도식, 집단생활 공간으로 이루어진 시설 구조를 방, 거실 겸 부엌, 화장실 등으로 개·보수함으로써 일반 가정집과 유사한 주거공간으로의 개선을 지원할 예정이다.

협약식을 주관한 금융산업공익재단 신상훈 대표이사장은 “재단은 올해 한장협과 협약을 맺고 장애인거주시설에 미니멀 특장차량 10대 지원, 시설장애인들의 문화예술활동 지원에 이어 금번 장애인거주시설 생활환경 개선 지원사업에 이르기까지 사회취약계층 지원사업의 한 축으로 시설장애인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금융노사가 앞으로도 사회취약계층에게 따뜻한 힘이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장애인복지시설협회 정석왕 회장은 “최근 장애인거주시설의 패러다임은 장애인의 자립성을 증진시키기 위하여 개별 또는 공유 공간의 비시설화, 그리고 비의존적인 방식으로 제공하려고 한다”며, “금융산업공익재단의 지속적인 관심 덕분에 이런 패러다임을 바탕으로 장애인거주시설은 더 이상 전통적인 시설의 공간이 아니라 일반 가정과 같은 분위기로 디자인되어 ‘내 집’이라는 생각을 가지고, 장애인들이 시설에서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